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신작시

고경옥





장롱




시집올 때 아버지가 안방에 심어 놓은 나무 한그루 


28년 동안 나를 따라 이사하고
함께 비 맞고 함께 속을 채우며 살아왔다


제법 단단하던 뼈대가 여기저기 패이고 닳았지만
이불 바지 햇살 양말 속옷 구름 수건 모자 강물
바람에 할퀸 상처나 한숨까지도 살뜰하게 보듬은 품속


언제부턴가 장롱 문을 열 때마다
삐걱대는 소리가 흘러나온다


저만치 걷고 있는 늙은 아버지가 절룩거린다 








계단



징검다리 건너듯 다리를 벌려
강물이 흐를 수 있게
어쩌면 몸속의 강물이 흘러나와 함께 흐를 수 있게
마치 하늘에 발끝이 닿을 듯이 오른다


발을 헛딛지 않기 위해
그러므로 이마나 심장에 상처를 남기지 않기 위해
서두르지 않고 먼지처럼 사뿐 오르기도 한다


올라 설 때마다 멀어지는 땅 끝 저 아래


어디든 오를 땐
추락도 조심해야지만
멀어지는 눈빛을 감수해야 할 것


상처보다 아프고 깊은 건
돌아서 아득히 멀어지는 시퍼런 등이다









**약력:2010년 《월간문학》 으로 등단. 시집 『안녕, 프로메테우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12호/산문/이외현/타임머신 편집부 2017.01.05 822
35 12호/산문/천선자/진도 문학기행 편집부 2017.01.05 1005
34 12호/아라세계/신연수/인천문학사(3) 편집부 2017.01.05 915
33 12호/아라포럼/고창수/좋은 시란 어떤 것일까 편집부 2017.01.05 909
32 12호/계간평/백인덕/시적 ‘공감共感’이 열리는 ‘경계境界’에 대하여 편집부 2017.01.05 753
31 12호/서평/이성수/시인은 별을 보고 항해하는 항해사 편집부 2017.01.05 969
30 12호/신작단편/강기희/돈의 행방 편집부 2017.01.05 997
29 12호/신작시/유수진/연휴 외 1편 편집부 2017.01.05 733
28 12호/신작시/윤인자/송공항 어판장 외 1편 편집부 2017.01.05 792
27 12호/신작시/김보숙/그도 그녀도 아닌 외 1편 편집부 2017.01.05 728
» 12호/신작시/고경옥/장롱 외 1편 편집부 2017.01.05 837
25 12호/신작시/황영순/석모도 외 1편 편집부 2017.01.05 856
24 12호/신작시/황경순/천 개, 만 개의 귀를 열고 외 1편 편집부 2017.01.05 812
23 12호/신작시/나석중/냄새의 독불獨不 외 1편 편집부 2017.01.05 666
22 12호/신작시/랑정/겨울비 외 1편 편집부 2017.01.05 829
21 12호/신작시/유정임/낙숫물 외 1편 편집부 2017.01.05 697
20 12호/신작시/심종은/구원의 손길 외 1편 편집부 2017.01.05 731
19 12호/신작시/이운진/선셋 증후군 외 1편 편집부 2017.01.05 754
18 12호/신작시/양승준/참외 외 1편 편집부 2017.01.05 811
17 12호/신작시/신현락/물의 방 외 1편 편집부 2017.01.05 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