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신작시 [시조]


정온유





촛불 외 1편
-거식증·6




이름 없고 얼굴 없는 수많은 목숨들이


이 땅을 지켜 낸 대가로 내가 사니,


피값을 하고 살아야 하늘을 우러르지.


무엇으로 태어나 여기까지 왔을까,


광장은 침묵으로 불물결을 이루고


말없는 아우성들이 하늘로 치솟는데


삼키지 못한 찬란함이 깊은 숨 한恨이 되어


심오한 슬픔으로 역사를 토해내고


민중의 매니페스토를 선포한다. 새롭게 하라!


   *10.29 민주주의 독립을 위한 200만명의 촛불 시위가 시작 되었다.








천비연*



천지의
시간을

끌어 모아

그리운 마음
품다보면
가 닿겠지


만남은
이승에서부터
하늘까지
오르는 것.


   * 지리산 칠불암에 있는 연못으로 수로왕에게는 두 명의 공주와 열 명의 왕자가 있었는데, 왕자 중에서 넷째부터 막내까지 일곱 왕자가 이곳 암자에서 수도하여 한 날 한 시에 득도하였다고 한다. 어머니 허왕후가 아들들을 만나기 위해 암자로 갔을 때 일곱 아들은 황금색 가사를 걸치고 후광을 받으며 하늘에 오르고 있었다는 데서 천비연이란 이름을 얻었다고 한다.





정온유 2004년 〈중앙일보〉신인상 시조부문 당선. 시집 『무릎』. 제4회 전국 가사^시조 현상 공모전 대상 수상. 시흥문학상 수필부문 수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3 23호/신작시/유수화/여행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802 23호/신작시/정원교/통리역을 지나며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801 23호/신작시/김길나/비만의 전성시대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800 23호/신작시/윤정구/히이잉, 권진규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799 23호/신작시/위상진/토르소는 언제부터 토르소인가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798 23호/신작시/노두식/남루襤褸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1
797 23호/신작시/조현석/네비게이션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1
796 23호/신작시/尹錫山/썬 게이트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795 23호/신작특선/선중관/새봄, 숲속의 사랑법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794 23호/신작특선/기명숙/공원 앞 목공소 외 4편 부관리자 2019.07.10 0
793 23호/아라작품상/김설희/가시 끝도 자라면 둥글어진다 외 4편 부관리자 2019.07.10 0
792 23호/특집Ⅱ내 시의 스승/최성민/시詩의 아버지이신 이가림 선생님 부관리자 2019.07.10 1
791 23호/특집Ⅱ내 시의 스승/박일/창작의 바탕을 생각하게 되는 시 부관리자 2019.07.10 1
790 23호/특집 오늘의시인/정미소/논골담길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0
789 23호/권두칼럼/장종권/흔들리다가 꽃처럼 그저 질 뿐이다 부관리자 2019.07.10 0
788 22호/기획탐방/우현자/차이나타운을 먹으러 가다 부관리자 2019.07.10 0
787 22호/아라포럼/천선자/계층적 특징을 나타내는 고려가요 부관리자 2019.07.10 0
786 22호/아라세계/신연수/묘사력이 뛰어난 『남생이』의 작가 현덕 부관리자 2019.07.10 0
785 22호/산문/김이랑/창 부관리자 2019.07.10 0
784 22호/산문/정치산/가끔은 마음의 길을 따라 걷는다 부관리자 2019.07.10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