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회원가입 하시면 가족이 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23호/신작시/정원교/통리역을 지나며 외 1편


통리역을 지나며 외 1편


정원교



기차가 지나는 절벽 바위틈에
키 작은 나무들 뿌리 서로 엉겨있네
살기 위해 서로 부등켜 안고
빗방울이 스며들려다 미끄러지고
바람이 틈새를 파고들려다
완강한 힘에 밀려 저만큼 돌아가네
손수건만 한 오후의 햇살에 눈을 감다가
기적소리에 행여 그 엉김 풀어질까
파랗게 날밤을 새운 한 겨울 흔적


나는 키만 늘린 잡목으로
늘 허공으로의 탈출을 꿈꾸었던 것일까
바위 난간에 서 있는 나무들
그가 허공에 손을 뻗는 것은
그 곳에 서 있기 위함이었네


삶은 기적소리처럼 지나가고
절벽의 나무처럼 잠시 흔들리네


기차가 산모퉁이를 돌아갈 무렵
나를 끌고 가는 얼굴을 보았네





일몰 앞에서



순천만 가서
일몰을 보았네
온통 붉은 빛 소용돌이
야단법석 춤사위 흐드러지고
한바탕 잔치로 들떠 있는 시간


밀물이 다가오자
맨발로 다가가
스윽 발을 담그는
불덩어리를 보았네


한 치의 망설임 없이
검은 개펄 속으로 스르륵
잠기는 불덩어리



아무 일 없었던 것처럼
어둠이 겹겹이 밀려오네


나는 잠시 어디로
어디로 스며야 할지 몰라
그 후로 오래도록
불덩이가 바다 속으로 고요히 걸어 들어가고
세상은 너무 조용한 것에 대하여
아주 오래도록 생각하게 되었네





*정원교 2000년 〈강원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 풍경 하나로 따스한』, 『담장에 널린 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5 26호/신작특선/김영진/십일월 초승달 외 4편 부관리자 2020.01.29 142
904 26호/신작특선/정령/야상곡 외 4편 부관리자 2020.01.29 84
903 26호/초점에 선 시인/백인덕/서정의 깊이와 인식의 확장을 위하여-정치산 시의 미래 부관리자 2020.01.29 126
902 26호/초점에 선 시인/정치산/콧대 긴 그녀 외 4편 부관리자 2020.01.29 74
901 26호/특집2/ 오늘의 시인/박경순/국수 외 2편 부관리자 2020.01.29 98
900 26호/특집/ 시인과의 한담, 강우식 부관리자 2020.01.29 109
899 26호/권두칼럼/허문태/시인은 겨울 들판에서도 꽃을 피운다 부관리자 2020.01.29 81
898 25호/기획탐방/우중화/그렇게 떠나 최고의 순간을 만나다 부관리자 2020.01.29 80
897 25호/아라세계/신연수/해방 공간의 인천문학사 공백 문제 부관리자 2020.01.29 77
896 25호/서평/정령/노동현장의 한 귀퉁이를 베어 문 시적 발현 부관리자 2020.01.29 89
895 25호/서평/이외현/자유로운 가벼움으로 살고 싶다 부관리자 2020.01.29 80
894 25호/서평/정치산/남해, 푸른 언어를 낚아 시로 밥을 짓다 부관리자 2020.01.29 108
893 25호/서평/정미소/다정한 폐허여, 그대를 안고 내가 웁니다 부관리자 2020.01.29 125
892 25호/산문/우성희/어머니의 꿈 부관리자 2020.01.23 88
891 25호/산문/박철웅/관념 속의 여인은 감미롭지만, 부관리자 2020.01.23 85
890 25호/계간평/백인덕/말의 ‘육체성’에 관하여 부관리자 2020.01.23 77
889 25호/시집속의 시/천선자/낡은 화로에 오랜 기억의 혈전 부관리자 2020.01.23 73
888 25호/단편소설/우상애/그곳으로 가는 길 부관리자 2020.01.23 133
887 25호/신작시/박용진/비가 오지 않는 이유 외 1편 부관리자 2020.01.23 127
886 25호/신작시/변선우/마지막에서 시작되는 무슨 일 외 1편 부관리자 2020.01.23 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