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회원가입 하시면 가족이 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26호/신작시/전방욱/발원을 찾아 외 1편


전방욱


발원을 찾아



삶이 지치고 느릿느릿
시간의 부유물들을 싣고 떠내려 오는
하류를 닮아갈 때
가야 했었다. 발원을 향해


원류를 거슬러 간다는 것은 구도와도 같은 것
길 없는 숲을 헤쳐 나가면
가야할 곳은 사뭇 멀어져
어디가 원래의 줄기였는지,
숨이 턱에 받쳤다.


매화노루발, 두릅, 감자난초, 관중고사리,
까치박달, 거제수, 물푸레나무
참삿갓사초, 동의나물, 우산이끼……
온갖 볼품없는 것들이 나보다 먼저 와 있었다.
가장 아름다운 이름을 달고


허리를 구부려 드려다 보니
습한 대지가 박동을 했고
샘물은 맥박처럼 쿵쿵 뛰었다.
금빛 모래가 팔랑이며 물줄기가 솟았다.


나는 무릎을 꿇고 손바닥을 펼쳐

대지의 틈을 스며 나오는
은혜의 물을 가만히 떠올렸다.
마치 묵은 죄를 용서받은 심정이 되어.





상추



상추가 불쌍해서 못 따신단다
얼마나 약한지 뿌리까지 뽑힌단다
어제도 여동생이 와서 화초처럼 키우랬다고
솎아줘야 한다는 얘기에
대답만 하시곤 안 따셨단다.
구순 접어드시는
어머니 일생이 늘 그랬다
가문 날 염천
실핏줄 같은 어린 것들에
흙 알갱이 물리듯이 모두
어머니 말라붙은 젖을 먹여 키웠단다
새끼들 하나라도 잘못될세라
고달픈 시집살이
다른 마음 죄 받을까봐 못 잡수셨단다
차마 거두며 사셨단다





*전방욱 1998년 《세계의 문학》으로 등단. 시집 『구체적』. 묵시, 내항 동인으로 활동.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7호부터는 전자책으로 올립니다 백탄 2020.08.13 2188
» 26호/신작시/전방욱/발원을 찾아 외 1편 부관리자 2020.01.29 293
907 26호/신작시/신정일/사람들이 내게 묻는다 외 1편 부관리자 2020.01.29 300
906 26호/신작시/정승열/소나무 외 1편 부관리자 2020.01.29 915
905 26호/신작특선/김영진/십일월 초승달 외 4편 부관리자 2020.01.29 263
904 26호/신작특선/정령/야상곡 외 4편 부관리자 2020.01.29 248
903 26호/초점에 선 시인/백인덕/서정의 깊이와 인식의 확장을 위하여-정치산 시의 미래 부관리자 2020.01.29 272
902 26호/초점에 선 시인/정치산/콧대 긴 그녀 외 4편 부관리자 2020.01.29 197
901 26호/특집2/ 오늘의 시인/박경순/국수 외 2편 부관리자 2020.01.29 240
900 26호/특집/ 시인과의 한담, 강우식 부관리자 2020.01.29 241
899 26호/권두칼럼/허문태/시인은 겨울 들판에서도 꽃을 피운다 부관리자 2020.01.29 211
898 25호/기획탐방/우중화/그렇게 떠나 최고의 순간을 만나다 부관리자 2020.01.29 196
897 25호/아라세계/신연수/해방 공간의 인천문학사 공백 문제 부관리자 2020.01.29 203
896 25호/서평/정령/노동현장의 한 귀퉁이를 베어 문 시적 발현 부관리자 2020.01.29 213
895 25호/서평/이외현/자유로운 가벼움으로 살고 싶다 부관리자 2020.01.29 213
894 25호/서평/정치산/남해, 푸른 언어를 낚아 시로 밥을 짓다 부관리자 2020.01.29 236
893 25호/서평/정미소/다정한 폐허여, 그대를 안고 내가 웁니다 부관리자 2020.01.29 284
892 25호/산문/우성희/어머니의 꿈 부관리자 2020.01.23 211
891 25호/산문/박철웅/관념 속의 여인은 감미롭지만, 부관리자 2020.01.23 194
890 25호/계간평/백인덕/말의 ‘육체성’에 관하여 부관리자 2020.01.23 196
889 25호/시집속의 시/천선자/낡은 화로에 오랜 기억의 혈전 부관리자 2020.01.23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