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20호/신작시/김영란/봄, 피다 외 1편


봄, 피다 외 1편


김영란



목련을 본다
어제만 해도 움츠린 등짝의 오후를 보냈다
길 가던 노모가 삶은 고구마를 건넨다
반쯤 탄 냄새 안쪽을 들여다보는데
웃으며 슬쩍 하는 말
이젠 나 죽지도 않아요
그 말이 맑은 꽃잎 주위를 기웃기웃하였다
아흔 일곱의 다정한 말씀에 목련이 들썩인다
나도 따라 훌쩍 피어오른다





소문
―향일암* 동백



그 자리,
물끄러미 쳐다보는 눈빛이 있어
 
염불을 외는가
기어가다 멈춰서곤 중얼거리는
하릴없이 햇볕만 쐬던 바람도
바지런히 합장하며 걷는 노파의 얼굴에 머문다
 
그녀의 계단은 페달이 있어
막둥이 환갑을 빌어주기도 하고
어떤 날은 손주 녀석 취직도 시킨다는데
 
산다는 것이
이렇듯 칭칭 묶어둔 붕대를 풀면
새살 돋는 잎이었으면
 
산다는 것이
마치 그 잎이 돋고 돋아
피어나는 한 송이 꽃이었으면
 
   *향일암-여수시 돌산에 있는 우리나라 4대 관음기도처 중 하나.





*김영란 2008년 《문학저널》로 등단. 여수화요문학회회원, 여수물꽃시낭송회 회원, 여수숲해설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2 22호/신작시/이명/토기 새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66
771 22호/신작시/김보숙/비닐봉지 병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106
770 22호/신작시/오정순/마중물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74
769 22호/신작시/기명숙/회전문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105
768 22호/신작시/김미애/송이松栮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49
767 22호/신작시/박수빈/고드름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48
766 22호/신작시/허청미/날파리가 냉장고에서 죽은 까닭을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50
765 22호/신작시/반연희/모호한 그림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60
764 22호/신작시/강재현/斷, 끊을 단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52
763 22호/신작시/이시백/떠난 새의 회상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91
762 22호/신작시/박분필/논골 동네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54
761 22호/신작시/정윤천/금남로를 지나갈 때면 시인이 생각났다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73
760 22호/신작시/허문영/작별상봉作別相逢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60
759 22호/신작시/송영희/달의 신전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56
758 22호/신작시/강우식/고속도로 휴게소 화장실·1 외 1편 부관리자 2019.07.10 68
757 22호/신작특선/김을순/엉겅퀴 외 4편 부관리자 2019.07.09 74
756 22호/신작특선/이외현/나른한 오후, 갸르릉 끼잉낑 외 4편 부관리자 2019.07.09 84
755 22호/신작특선/김보일/용승湧昇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9 59
754 22호/특집Ⅱ 설한 속의 시/김다솜/설원 속에 시詩 부관리자 2019.07.09 90
753 22호/특집Ⅱ 설한 속의시/정미소/시인과 외투 부관리자 2019.07.09 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