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20호/신작시/김용균/산새소리 외 1편


산새소리 외 1편


김용균



밤새 내리던 장대비가
새벽녘에야 겨우 긋고 나자
산새들이 하나둘씩 내려와
뒤란 미루나무에 떼 지어 앉았습니다.
천둥번개 얼마나 무서웠냐고,
보금자리 비 샐까 서로 걱정했다고,
더위 잡순 딱따구린 어찌 안 보이냐고,
수런대는 소리가 점점 요란해집니다.


저렇게들 함께 깃들여 살고 있으니
달동네의 외로운 새들이며
노숙하는 새들은 물론이고,
제 썩은 몸을 치워주어 고맙다는
인사나 남기고 싶은 죽음 따윈
필시 없을 듯 싶습니다.





AI를 생각하며



입신의 경지에 이르렀다는 천하고수가
그의 바둑 앞에 무릎을 꿇었다.
기고만장한 그는 이제부터
세상을 지배하는 혁명의 꿈을 꾸리라.


땀 흘려 일한 값으로 먹고살며
떳떳하게 행복했던 우리가
그를 만들고 나서 일터에서 쫓겨나고
그가 일할 수 있게 거저라도 먹어야 하는
어이없는 불행을 자초하였다.
만물의 영장이란 이름도 무색하게시리,


이쯤에서 우리 함께 스스로 묻자.
경이로운 초능력을 가지고
심지어 지혜의 판결문과 신묘한 처방전까지
그가 능수능란하게 쓸 수 있다고 치자.
그러나 그는 과연 시를 쓸 수 있는가.
그의 현란한 알고리즘 속에
우리가 쓴 오만가지 시들이 다 들어있겠지만
그는 단 한 줄의 시조차 쓸 수 있는가.
하물며 눈물의 시임에랴.


그는 눈물을 흘린 적도, 참은 적도 없다.
그는 눈물을 흘리기보다 참는 게 더 아픈 줄 모른다.
그는 펑펑 쏟아낼 만큼 눈물이 많다는 건 물론이고
때로는 눈물샘도 말라버린다는 걸 알 턱이 없다.
그는 남에게 눈물을 보이지도 않고
남의 눈물은커녕 눈이슬조차 닦아주지 않았다.
그가 죽었다 깨어나도
눈물의 시를 쓸 수 없는 이유이리라.


이 세상을 사는 모든 영혼들에겐
눈물이 있고, 그 눈물 때문에
아름다운 시를 노래하는
우리가 그보다 절대 약하지 않겠다.
행여 주눅 들지 말 것이로되,
만물의 영장이라는
그딴 교만일랑 아예 걷어치우고
만물 중의 명예로운 하나로 돌아가자.
명예야 하늘이 내리는 것이겠다만,





*김용균 2014년 시집 『낙타의 눈』. 저서 『숲길에서 부친 편지』, 『소중한 인연』,<법무법인 바른> 소속 변호사. 사랑의 연탄 나눔 운동 봉사단체 <연탄은행> 홍보대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3 20호/시노래마을/콩밭에서―장종권 시/나유성 작곡/ 김영미 노래 부관리자 2019.07.08 12
702 20호/기획4행시/정령/오후 한 시의 버스는 파도를 탄다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4
701 20호/기획4행시/박철웅/그녀, 저물고 있다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5
700 20호/신작시/배아라/알랑가 몰라·1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1
699 20호/신작시/임승환/쥐들의 내력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7
698 20호/신작시/윤은한/폭염暴炎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2
697 20호/신작시/강시현/비 내리는 밤에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1
696 20호/신작시/강경구/먼 길 떠난 은실네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8
» 20호/신작시/김용균/산새소리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8
694 20호/신작시/김설희/궁리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0
693 20호/신작시/황옥경/알람 AM 5:28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5
692 20호/신작시/이돈형/나팔나팔나팔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20
691 20호/신작시/조철형/숙련된 방식으로 숨 쉬는 도시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4
690 20호/신작시/김영란/봄, 피다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4
689 20호/신작시/임효빈/싱싱한 이야기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3
688 20호/신작시/정서영/로키의 봄날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1
687 20호/신작시/이영식/빈집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9
686 20호/신작시/김인육/도미야 도미야·2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21
685 20호/신작시/전순영/에스컬레이터·5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8
684 20호/신작시/전방욱/부흥회 외 1편 부관리자 2019.07.08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