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회원가입 하시면 가족이 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아라문학 수록작품(전체)

고영섭

대면 對面미소 사리 1

 -경주 마하보디선원장 냐냐로까(慧照)*스님 입멸에 붙여

 

 

경주시 내남면 박달리에서

덮지 않은 관 속의 홍가사 속에

누워 있는 한 비구의 장엄한 입멸

우리는 보았네 최초의 주검

 

갑오년 새해의 첫 법회에서

절망과의 대면에서 앞으로 나갈

광명의 발견을 강조한 그는

죽음을 정면으로 대면하면서

 

저 극한의 고통을 벗어버리고

관 속에 남겨둔 육신 밖으로

은은히 밀어 올린 평온의 미소

자신과의 대면으로 피워낸 사리!

 

내 들숨의 일어남과 사라짐 사이

그 위에서 솟아났다 꺼졌다 하는

우리들의 슬픔 너머 기쁨과 경이

한겨울에 활짝 핀 동백 한 송이.

 

 * 냐냐로까 (이호종, 慧照, 1949.5.10 ~ 2014.1.20). 스님은 고려대 재료공학과와 단국대 대학원 도예학과에서 재료와 도예를 만나 도예가로서 미의 본질을 추구하다가 예술의 허구성을 발견하고 불교를 만나 수행하였다. 이후 미얀마의 수도 양곤 외곽에 있는 빤디따라마센터의 우 판디따 사야도와 따따마란디센터의 우 쿤달라 사야도 문하에서 출가하여 정진한 뒤 경주시 내남면 박달 2리에 마하보디선원을 개원하고 ()한국테라와다불교 교단의 정착에 정열을 바쳤다. 한국테라와다불교 교단의 운영위원장으로서 초기불교 수행의 대중화를 위해 담마스쿨을 개최하였고, 마하보디선원에서는 매월 정기법회와 초보수행 및 집중수행 프로그램과 청소년명상캠프 등을 운영하다가 2014120일에 법랍 21, 세수 66세로 입적하였다 

 

 

 

 

 단골

 -뉴욕의 이스트할렘 모퉁이의 라오스 이탈리아 식당*에서

 

 

구두 뒤축이 한 쪽으로 닳아 쏠리듯

늘 월요일이면 찾아가는 그 집

기껏해야 좌석 마흔 개의 소박한 식당이지만

전 세계에서 최고로 인기가 있는 그곳은

 

특정한 날에 특정한 테이블을 차지할 수 있는 곳

단골 손님에게 우선권이 있어

예약전화를 걸면 이미 사십 오년 치의 예약이 꽉 찼다는

자동응답이 나오는 곳

 

아무리 못해도 일주일에 한 번을 찾아가야

단골 자격이 생기는 곳

라오스의 월요일 테이블에 앉아

인생에서 무엇이 중요한 것인지를 아는 단골들이

자부심과 성취감을 느끼는 밥 한 끼를 대접받는 곳!

 

내가 가진 것 중 가장 유일하게 가치 있는 것은

라오스의 월요일 테이블에 앉아

내 시의 단골들을 만나는 일

내 시의 단골들의 마음을 사는 일.

  

* 미국에서 가장 유명한 스포츠 기자였던 딕 샤프의 소개로 널리 알려진 식당.

 

고영섭- 1998문학과 창작으로 등단. 시집 몸이라는 화두, 흐르는 물의 선정, 황금똥에 대한 삼매, 바람과 달빛 아래 흘러간 시. 평론집 한 젊은 문학자의 초상. 동국대학교 교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7호부터는 전자책으로 올립니다 백탄 2020.08.13 2358
50 아라인천/김영덕/인천에는 인천교가 있다 편집부2 2015.07.03 2211
49 기획/세계를 꿈꾸는 젊은 예술인, 이미자/색감과 질감의 마술사 편집부2 2015.07.03 2375
48 계간평/백인덕/다시 생각하는 '행복한 시 쓰기'의 조건 편집부2 2015.07.03 1893
47 산문/구본숙/나무가 존재하는 밤의 풍경 외 1편 - 내용 無 편집부2 2015.07.03 1940
46 산문/오민아/베니스의 진주목걸이 편집부2 2015.07.03 2201
45 신작소설/조영아/집의 기억 편집부2 2015.07.03 2229
44 신작소설/김세인/없다 있으니까, 있다 없으니까 편집부2 2015.07.03 2837
43 아라시/최양순/별미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662
42 아라시/진일/시험감독을 하다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898
41 아라시/허기수/길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879
40 아라시/최영준/난가爛柯의 전설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647
39 아라시/한경희/겨울바다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701
38 아라시/전순영/너 였구나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797
» 아라시/고영섭/대면 對面, 미소 사리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922
36 아라시/윤준경/백련사에서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694
35 아라시/이인평/가난한 사람들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570
34 아라시/윤종대/천화遷化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870
33 아라시/설태수/박살난 햇살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688
32 아라시/강문석/사리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588
31 아라시/김동호/남빛 바다 외 1편 편집부2 2015.07.03 1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