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리토피아시인선 ․51
몸 바꾸는 시간
초판1쇄 인쇄 2008. 11. 10.|발행 2008. 11. 15.
지은이 리토피아문학회|펴낸이 정기옥|펴낸곳 리토피아
ISBN-978-89-89530-85-5 03810
값 8,000원

1.프로필
리토피아문학회는 2001년 창립된 계간 ≪리토피아≫ 출신과 필진들의 모임이다. 문학 창작 활동과 창작시노래 공연 등이 모임의 주요 사업이다. 동인 사화집으로는 2002년 <밥통의 계보를 묻다>를 시작으로 하여, 󰡔2003년 <내 중심은 늘 사선이다>, 2005년 <다시 짓는 집>, 2006년 <둥근 것들의 이야기>, 2007년 <어디에도 없는, 꿈의 자리>를 발간하였다. ‘시를 노래하는 사람들’과 공동작업을 벌이는 창작시노래 공연은 2003년부터 년간 1회 공연으로 2008년 6회째 공연을 마쳤으며, 창작시노래 앨범은 제1집 <석류>, 제2집 <씨앗>, 제3집 <어머니의 물감상자>, 제4집 <하늘과 바람과 구름의 사랑 이야기>를 제작 배포하였다. 2008년 6월부터는 계간 ≪리토피아≫, 리토피아문학회, 시를 노래하는 사람들이 사단법인 ‘문화예술소통연구소’로 개별 통합되어 각각의 특성에 맞는 문학 창작활동을 벌이고 있다

2.차례
제1부 시
고춘옥/달과 도둑 외 2편        11
구회남/크리스마스 이브에 외 2편        15
김복태/9시 뉴스 외 2편        19
김사람/모짤토벤 신드롬 외 2편        24
김승기/등뼈 외 2편        30
김  윤/산벚 외 2편        33
김재성/다리를 건너다 외 2편        38
남태식/사랑해요, 푸들 외 2편        42
박섭례/느티나무 외 1편        48
박정규/낮달 외 2편        51
서동인/17호선 국도 외 2편        55
손제섭/그 길․2  외 2편―청송에서 영덕 가는 길        60
오정자/가을 외 2편        63
유정임/노출 외 2편        66
유혜영/완주 외 2편        71
이선임/그렇게 사는 것이지요 외 2편        74
이정화/음악들 외 2편        77

임재춘/안개의 배후 외 2편        82
임  효/옆구리의 내력 외 2편        86
장성혜/뚜껑을 모으는 여자 외 2편        92
장종권/박꽃이야기․2 외 1편        98
정  겸/반란을 꿈꾸는 여자 외 2편        100
정민나/드라마를 보다 외 2편        106
정서영/봄날 외 2편        110
정영운/틈 외 2편        113
정현옥/도라지 꽃등 외 2편        116
조운주/맨발의 이유 외 2편        121
진해령/봄, 문배동 외 2편        125
최동은/독뱀 외 2편        131
최명진/젖은 신발 외 2편        137
최향란/아버지와 흰 밥 외 2편        141
허청미/人稱論 외 2편        145
황성일/153년 외 2편        150
홍순창/사거리의 오만한 인생 외 1편        153

제2부 산문
김동윤/문학으로 오르는 한라산        157
김석렬/W에게 부쳐        168
김영식/김영식        170
김혜정/능소화        174
손영미/존재와 일상의 벽, 예술로 승화        178

3. 머리말

詩를 쓰기 시작하면서 마치 두 개의 세상을 사는 듯한 느낌에 빠져 당혹스러울 때도 있었다. 어떤 것이 정말 詩인지 알 수 없는 세상이기는 어떤 삶이 가치 있는 삶인지 알 수 없는 것과 별로 다를 것이 없다.
그런 와중에서도 우리는 무엇이든 한 가지로 만나기 위해 따뜻한 노력을 끊임없이 해왔던 것 같다. 다시 한 해를 보내면서 열심히 써왔던 일 년을 돌아본다. 그곳에 무엇이 서있던 간에 우리는 세상과 우리 모두에게 서로 감사하는 마음으로 이 책을 묶는다.
시인들은 자선 작품 3편으로 작가와 평론가는 산문 1편으로 보탰다.

2008년 11월
리토피아문학회 회장 김승기

4.수록작품
능구렁이 한 마리가 나를 품었다
유정임


그는
겨우내 때고 남은 마지막 나뭇단 밑에
어린 내 팔뚝만한 굵기의 몸을 서리서리 감고
깊은 잠에 빠져 있었다
그의 마적魔寂*함은
다시 살며시 나뭇단을 내려놓는 어머니 등 뒤에 서있는
나를 품었다

그는  
해마다 나뭇광 속을 들락거리며 나를 키웠다
사내를 만나게 했고
자식을 낳게 했고
몇 번인가의 통점의 허물을 벗게 했다
그래도 채워 줄 수 없는 그의 허기는
지금
어줍은 말을 실에 꿰는 일을 내게 시키고 있다

언제쯤 그는 나를 통째로 꿀꺽 삼키고
긴 동면에 들것인가

* 마적魔寂 박상륭씨의 「죽음의 한 연구」에서.

  1. CEO 조병오의 바쁜 세상 숨고르기

  2. 별의 몸은 부서지지 않고 반짝인다/심상시인회 사반세기 기념사화집 22(리토피아선집 10)

  3. 달콤한 칼/리토피아문학회 엔솔러지 제7집(리토피아시인선 57)

  4. 오늘만 아름다워라/허금주시집(리토피아포에지 08)

  5. 한국현대시인탐구2-김종삼 시 연구/허금주 지음(리토피아신서11)

  6. 한국현대시인탐구1-시적 체험과 그 형상/허금주 지음(리토피아신서10)

  7. 저 징헌 놈의 냄시/김영희 시집(리토피아포에지07)

  8. 임자도엔 꽃같은 사람만 가라/박섭례 시집(리토피아포에지 06)

  9. 하루종일 혀끝에/구회남 시집(리토피아포에지 05)

  10. 늑대별/김지연 시집(리토피아시인선 56)

  11. 안개소나타.한기옥시집(리토피아시인선 55)

  12. 뿌리 끝이 아픈 느티나무/고창영시집(리토피아시인선54)

  13. 내 슬픈 전설의 그 뱀/남태식시집(리토피아포에지04)

  14. 꽃무늬파자마가 있는 환승역/허청미 시집(리토피아포에지 03)

  15. 가방을 찾습니다/서동인 시집(리토피아포에지 02)

  16. 한국영화, 중독과 해독/강성률 영화평론집(리토피아신서 09)

  17. 불온한 시대와 공존하기/강경희 평론집(리토피아신서 08)

  18. 살아있는 말들의 대화/강경희평론집(리토피아신서 07)

  19. 내 마음의 금광 캐기/시향문학회 사화집(리토피아시인선 53)

  20. 왕버들나무, 그 여자/장재원 시집(리토피아시인선 5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