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회원가입 하시면 가족이 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36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일신문 logo


[새책마당] 뜨거운 자작나무 숲

2016-08-12 11:14:05 게재

00089094_P.jpg 안명옥 지음 / 리토피아 / 9000원

'여자만이 내려다보이는 창가/ 양파 몸을 벗길 때마다/ 양파는 나 대신 운다// 미끌미끌한 것은 양파의 유머다/ 요리조리 빠져나가려는 양파의 자유다// 양파는 칼날을 순순히 받아들인다/ 수많은 실핏줄을 감추고// 몸 속 깊이 자궁을 숨기며/ 파란 싹을 피워내고 있다// 양파 눈동자를 가만히 들여다보면/ 해맑은 표정 속/ 매운 향기가 쟁여있다// 연애 한번 하자고 옷을 벗기다가/ 내 속을 들여다보고/ 당신은 자꾸 울었다' ('양파' 전문)

안명옥 시인의 신간 '뜨거운 자작나무 숲'이 출간됐다. 어머니의 마음으로 상처 입은 이들을 위로하는 시집이다. 그의 시 '자작나무 숲'에서 "어둠은 포근해서 좋"고 "추운 곳에서 자라는 습성을 가진 자작나무"는 "젖어서 더 활활 타 오른다". 시 '양파'에서 "연애 한번 하자"라고 했던 그는 "내 속을 들여다보고" 울고 만다.

특히 안 시인은 '착해지지 않아도 돼, 이젠 뭐든'이라는 시에서 열심히 살아온 대다수의 선량한 우리들을 위로한다. 시의 일부는 다음과 같다. '겨우내 씨앗 하나 허락하지 않던 내 자궁/ 아직 죽지 않았다고 민들레꽃을 피워/ 콘크리트 심장을 가진 후로 뜨거운 여자가/ 됐나 몰라// 뭐하냐고? 그냥 햇빛을 오래 바라보고 있어/ 아무것도 남지 않았어도 덜 일하고 내 시간을 가져/ 일만하러 지구별에 온 건 아니거든/ 모처럼 뇌에 따듯한 에너지가 차올라// 나 좀 안아줄래? 나 꽃샘추위/ 바람을 꼭 안아주지/ 내 젖무덤에 얼굴을 묻은 바람이 순해져,/ 사납던 마음도 착해지지// 착해지지 않아도 돼, 이젠 뭐든 다 이해 해/ 생각 따라 구름 색깔이 변하고 누군가의 날개에서/ 떨어진 깃털 하나 자유로워지고/ 배회하는 비닐봉지야, 내 품 안으로 오렴'.

한명희 시인은 발문 '발칸의 장미, 명옥에게'에서 안 시인이 생활인으로 살고 있음을 언급한다. 안 시인은 평범한 우리들과 마찬가지로 생활인으로 녹록하지 않은 삶을 살고 있다. 그리고 그 이야기들이 오롯이 담겨 있는 시들은 우리를 위로하기에 충분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2 허은실 시인 '김구용 시문학상'시상-경인일보 2018.03.26 정치산 2018.04.07 834
251 사람은 죽어서도 싸운다 / 최서림 ...2017.06.05 대구일보 전영랑 2017.06.26 1605
250 시인 김다솜 첫 시집 '나를 두고 나를 찾다' 출간...2017.06.04 아시아뉴스 통신 전영랑 2017.06.26 2484
249 상주출신 김설희 시인 첫 시집 출판기념회...'산이 건너오다'....2017.06.03 아시아뉴스 통신 전영랑 2017.06.26 1504
248 김설희 시인 첫 시집 '산이 건너오다' 출판기념회(사진)...2017.06.02 아시아뉴스 통신 전영랑 2017.06.26 1595
247 [시의 향기] 치커리 꽃...2017.04.04 중부일보 전영랑 2017.06.26 1444
246 道 산림녹지과 윤은한 사무관 시인 등단(계간문예지 '리토피아' 신인상 등단)..2017.03.21 경남도민신문 전영랑 2017.06.26 4326
245 제7회 김구용시문학상 수상식 개최 ...2017.3.13 기호일보 전영랑 2017.06.26 4155
244 7번째 김구용시문학상에 안명옥 시인--2017.02.21 기호일보 모나리자 2017.03.06 1410
243 윤종환 시인, 시집 ‘별빛학개론’ 출간- 2017.03.06 스쿨 iTV 모나리자 2017.03.06 1542
242 [백일장]계간리토피아 제7회 리토피아 온라인 청소년 백일장- 2017.03.02 중앙일보 모나리자 2017.03.06 1943
241 [시의 향기] 빙판 (권월자) ...중부일보 2017.01.31 모나리자 2017.02.01 4478
240 시간과 함께 물들어가는 ‘삶의 의미’에 대한 물음(김영미,물들다 )...제주新보 2017.01.25 모나리자 2017.02.01 1739
239 [아침시산책]개심사 배롱나무에게/박일...2017.1.17 모나리자 2017.01.19 1805
238 [아침시산책]단풍잎목어/박해미...경기일보 2017.1.11 모나리자 2017.01.19 1278
237 [여당] 대선 앞둔 정치권…<보수-진보, 치열한'적통'경쟁>, 정치가 시를 만났을 때_장종권-「꽃잎은 꽃잎끼리」JTBC.2017.01.10. 편집부 2017.01.10 1228
236 [눈길끄는 책]'늦깎이' 허문태 시인의 첫 시집...경인일보 2016.10.07 모나리자 2017.01.09 1403
235 불통사회 진단하는 시어들...경인일보 2016.11.25 모나리자 2017.01.09 1011
234 심의위원 추첨 등 시민 참여로 투명성 확보 ....기호일보 2016.10.11 모나리자 2017.01.09 1086
233 지금부터, 그대로부터 외 ...기호일보 2016.10.13 모나리자 2017.01.09 114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