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제18권(69호-72호)
2019.06.26 09:49

71호/신작시/강순/달팽이가 간다 외1편

조회 수 20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71호/신작시/강순/달팽이가 간다 외1편


달팽이가 간다 외1편


강순



오늘밤은 잠이 안 와서 사과 만큼의 거리를 갔습니다


나의 걸음에 대한
당신들의 소문은
이제 폐기할 때가 되었습니다


사과 만큼의 거리란
사과 백 개 천 개를 늘어놓은
아주 숭고한 목표일지 모릅니다


나무들도 제 자리에서 걷는다지요
새들도 자면서 어둠을 건넌다지요


내가 있던 자리에
풀이 자라납니다
나는 밤잠을 잊었으니까요


나의 이동은
남몰래 연습하는 침잠입니다


삼백 오십 번째 사과가
단맛을 풍기기 시작합니다
내 몸 밖으로 진물이 흐릅니다





사라지고 싶은 것들



피아노가 있던 자리에
햇빛이 이사 왔다
햇빛은 꿈속에 사는 소문인데
어느 구멍으로 흐른 것일까


의자가 있던 자리에
그림자가 남았다
그림자는 기억 속에 사는 유령인데
어느 벽을 허문 것일까


피아노가 있던 자리에
소문이 무성하다
피아노가 중고로 팔렸다고 하고
애인이 떠나자 주인이 버렸다고 하고


피아노와 의자가 사라진 건
애인의 실종과 관련 깊어서
모두 주인의 애인되기를 갈망한다고 하니
우리는 조용히 사라지고 싶은 것이다


서랍장이 햇빛을 몰아내고 (그래서 소문이 사라졌다)
탁자가 그림자를 몰아내고 (그래서 유령이 사라졌다)
새로운 구석과 중심이 되어간다


사라지고 싶은 것들은
낯선 8요일에 한 쪽 발을 담그고
미련과 슬픔을 두고 가지 않는
예의의 절차를 모색하고 있다





*강순 1998년 《현대문학》으로 등단. 시집 『이십대에는 각시붕어가 산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이 내용물의 저작권은 리토피아와 필자들에게 있습니다 백탄 2004.04.05 72802
3390 제2호/초점/우리가 잃고 사는 것들/이명원 이명원 2002.06.14 2436
3389 제2호/젊은시인조명/끝없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길들이 있는 정원 1 외9편/조말선 조말선 2002.06.14 2153
3388 제2호/젊은시인조명 해설/미로와 거울 ―조말선의 신작시/이창민 이창민 2002.06.14 3673
3387 제2호/예술시편 연재<2>/백우선 백우선 2002.06.14 2178
3386 제2호/신작시/조우성/봄 조우성 2002.06.14 2689
3385 제2호/신작시/정복여/오후 3시와 나리꽃 외1편 정복여 2002.06.14 2663
3384 제2호/신작시/이장욱/지나치게 낙관적인 변신 이야기 외 1편 이장욱 2002.06.14 2526
3383 제2호/신작시/이대흠/무거운 어머니 이대흠 2002.06.14 2725
3382 제2호/신작시/여태천 그대는 오늘도 안녕한가 외 1편/여태천 여태천 2002.06.14 2623
3381 제2호/신작시/여종하/유里 너머 외1편 여종하 2002.06.14 2576
3380 제2호/신작시/변종태/구림(九林) 프로젝트 외 1편 변종태 2002.06.14 2518
3379 제2호/신작시/박남희/문장이 나를 부를 때 박남희 2002.06.14 2314
3378 제2호/신작시/김충규/대나무 앞에 무릎을 꿇어라 외1편 김충규 2002.06.14 2422
3377 제2호/신작시/김정숙/참 좋아라 外 1편 김정숙 2002.06.14 2130
3376 제2호/신작시/강태열/새 세한도 외 1편 강태열 2002.06.14 2737
3375 제2호/문화/일본 연극의 낯선 잔영 속으로/김남석 김남석 2002.06.14 3133
3374 제2호/문화/일본 애니매이션의 문화적 저력/장원재 장원재 2002.06.14 2698
3373 제2호/단편소설/중국 여자에 관한 흐리고 느린 필름/박청호 박청호 2002.06.14 2425
3372 제2호/단편소설/비단 사다리/김혜정 김혜정 2002.06.14 2787
3371 제2호/기획/희곡교육의 위기와 대책/민병욱 민병욱 2002.06.14 2835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77 Next
/ 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