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제18권(69호-72호)
2019.06.26 10:08

71호/신작시/안성덕/조화 외1편

조회 수 4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71호/신작시/안성덕/조화 외1편


조화 외1편


안성덕



복사꽃이 활짝,
이월 매조에 꾀꼬리 운다더니 매화 고목에 참새도 여럿 날아들었다


출가 삼 년, 벌써 득도라도 하셨나 세상 따윈 안중에 없다 어머니 벙근 함박꽃에 눈길 한 번 안 주신다
아자씨는 뉘시다우? 속가의 연 깔끔하게 정리하신다


기찬 조화다
난초지초 온갖 행초 작약 목단에 장미화 죄 피어 있다 창밖엔 난분분 눈발이 흩날리는데


갓난아기로 되돌아간 걸까 틀니 빼 쓰레기통에 버렸더라는 어머니, 태엽 감듯 시간 맞춰 공양하시고 무덕무덕 애기똥풀꽃 활짝 피우신다


쑥고개 아래 연수요양병원 315호실 저, 저 꽃바구니 십 년은 더 걱정 없겠다





저녁연기



사람의 마을에 땅거미 내려와
동구 밖에 서성거린다 아직 돌아오지 않은 식구를 기다리나,


어머니는 머릿수건 벗어 어깨에 묻은 검불 같은 어스름을 탈탈 털었다
가마솥에 햅쌀 씻어 안쳤다 모락모락 연기 피워 올렸다
시월 찬 구들장을 덥혔다


워 워, 외양간에 누렁이를 들이고 아버지는
꼬투리 실한 콩대 몇 줌을 어둔 작두에 욱여넣었다 쇠죽을 쑤었다
산달이 가까워진 소, 푸우 푸 콧김을 뿜으며 워낭을 흔들었다


어스름처럼 고샅에 밥내가 깔리면 어슬렁, 들고양이가 기웃거리곤 했다
솎아온 텃밭 무로 생채를 무친 어머니
아버지 밥사발에 다독다독 고봉밥을 올렸다
졸을 텐디, 두런두런 남은 국솥의 잔불을 다독였다


아무 집이나 사립을 밀면, 막 봐놓은 두레밥상을 내올 것만 같은 저물녘
들어가 둘러앉고 싶은 마음 굴뚝같다
컹컹 낯선 사내를 짖는 검둥개가 금방이라도 달려 나와
바짓가랑이에 코를 묻을 것만 같다
잘 익은 감빛 전등불은 옛일인 듯 깜박거리고
저녁연기 굴풋하다





*안성덕 2009년 <전북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몸붓』이 있음. 《아라문학》 편집위원. 원광대 출강.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이 내용물의 저작권은 리토피아와 필자들에게 있습니다 백탄 2004.04.05 75536
3539 제19권(73호-76호) 74호/소시집/박태건/물어봐줘서 외 4편 부관리자 2020.01.06 117
3538 제19권(73호-76호) 74호/소시집/강우식/야간비행·3 외 4편 부관리자 2020.01.06 118
3537 제19권(73호-76호) 74호/집중조명/최은묵/작품론/불안한 떨림을 넘어 새로운 발아까지─박현주의 시세계 부관리자 2020.01.06 134
3536 제19권(73호-76호) 74호/집중조명/박현주/신작시/우리라고 말해서 외 4편 부관리자 2020.01.06 137
3535 제19권(73호-76호) 74호/집중조명/설하한/작품론/죽음으로 생명을―『아흔아홉 개의 빛을 가진』을 중심으로 부관리자 2020.01.06 133
3534 제19권(73호-76호) 74호/집중조명/이병일/신작시/홍어의 시 외 4편 부관리자 2020.01.06 131
3533 제19권(73호-76호) 74호/특집/인천과 근대문학 100년/류수연/소설, 그리고 인천의 얼굴 부관리자 2020.01.06 123
3532 제19권(73호-76호) 74호/특집/인천과 근대문학 100년/신연수/인천 근대문학 100년─시詩 부관리자 2020.01.06 121
3531 제19권(73호-76호) 74호/권두칼럼/장종권/시대의 아픔을 생명의 노래로 부관리자 2020.01.05 115
3530 제19권(73호-76호) 73호/고전읽기/권순긍/“한 푼어치도 안 되는, 이 한심한 양반들아!”, 『양반전』 부관리자 2019.07.14 1093
3529 제19권(73호-76호) 73호/책·크리틱/안성덕/이야기의 힘 부관리자 2019.07.14 917
3528 제19권(73호-76호) 73호/책·크리틱/김유석/안과 밖의 경계, 사립문을 나서는 시인에게 부침 부관리자 2019.07.14 980
3527 제19권(73호-76호) 73호/책·크리틱/송민우/열심히는 살고 싶었어요 부관리자 2019.07.14 908
3526 제19권(73호-76호) 73호/책·크리틱/백인덕/위엄과 잔인 사이, 시의 전율 부관리자 2019.07.14 591
3525 제19권(73호-76호) 73호/신작단편/엄광용/나무와 결혼한 남자 부관리자 2019.07.14 556
3524 제19권(73호-76호) 73호/장편연재5/김현숙/흐린 강 저편5/지평선 부관리자 2019.07.14 706
3523 제19권(73호-76호) 73호/미니서사/김혜정/녹나무 부관리자 2019.07.02 621
3522 제19권(73호-76호) 73호/미니서사/박금산/매일 매일 '퍽 큐!' 하기 부관리자 2019.07.02 722
3521 제19권(73호-76호) 73호/신인상/우중화/연애를 모르시네요, 벌님 외 4편 부관리자 2019.07.02 782
3520 제19권(73호-76호) 73호/고창수의 영역시/김다솜/백화산, 구수천 트레킹 부관리자 2019.07.02 504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84 Next
/ 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