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회원가입 하시면 가족이 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95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정에 물이 오른 마술사, 류제희 시인

 

백령도 봉선화

 

 

도레미노래방 지나

진촌양품점 지나

일출 맞으러

심청각 오르는 길

 

주인도 떠나고

울타리도 없는

그 집 마당

 

밤새

얼마나 큰 손님 다녀가셨는지

흐드러진 몸빛

해보다 밝다

-류제희 시집 <소금창고>에서

 

 

류제희

당진 출생. 1995년 <시와시학>으로 등단. 시집 <산벚꽃과 옹달샘이 있는 풍경>, <논현동 577번지> 외. 내항문학 동인.

 

 

시를 읽다가 만나는 기쁨이 있다. 생각의 깊이를 느끼거나 전혀 다른 생각을 만나게 되면 마치 우주로 날아가는 듯 기분이 좋기도 하고, 전혀 예측하지 못한 기가 막힌 표현을 발견하면 혼자 무릎을 치기도 한다. 이런 맛에 시를 읽는다. 비록 시가 돈을 가져다주는 것은 아니지만, 시는 돈보다 더 커다란 수확을 우리에게 안겨준다.

 

이 시의 마지막 연은 너무도 관능적이다. 아무 생각 없이 시인의 뒤를 따라간다. 노래방을 지나고, 양품점을 지나고, 심청각에 따라올라 일출을 보려다가 외진 곳에 떡하니 흐드러져 핀, 일출보다 더 밝은 봉선화를 만나게 되는 것이다. 일출이 별 것이냐, 음양의 조화로 흐드러진 몸빛 봉선화의 건강한 아름다움, 그것이 바로 생명의 경이로움이 아니겠는가. 또한 보는 이의 시선을 엉뚱한 곳으로 돌려놓았다가 기가 막힌 진짜의 놀라운 얼굴을 보여주는 것, 이런 것이 시의 마술이 아닌가 싶다./장종권(시인, 리토피아 주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인천뉴스, 독서신문, 경기신문 등에 실린 시감상문입니다. 백탄 2014.03.06 6716
77 하강/김윤(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139
76 작금의 사랑/이명(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372
75 꽃 피는데 비/정온(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280
74 소소소/정숙자(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250
73 굴뚝새/이성렬(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646
72 돌 쌓기/정승열(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673
71 집착/천선자(독서신문) 백탄 2013.05.20 2268
70 바톤 타치/장순금(독서신문) 백탄 2013.05.20 1977
69 봄을 기다리는 긍정의 시인, 천금순/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405
68 봄과 밀애 중인 감각적 시인, 정경해/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170
67 완숙을 꿈꾸는 탱탱한 토마토, 조연수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186
66 자연과 교감하며 반성하는 시인, 문영수 백탄 2013.05.20 1781
65 토속적 정서에 에너지 넘치는 감성, 류종호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475
64 꿈의 바다가 가슴에 있어 삶이 따뜻한 신현수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049
» 서정에 물이 오른 마술사, 류제희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1954
62 한국시단의 목련존자, 랑승만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495
61 한국시단의 독보적인 취모검객, 이가림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289
60 생명의 신비 노래하는 정서영 시인/인천뉴스 백탄 2013.05.20 2133
59 불안한 시대의 불온한 천리마, 김영승 시인 백탄 2013.05.20 2204
58 몸속에 되새를 키우는 시인, 유정임/인천뉴스 백탄 2013.05.20 1743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