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문화예술소통연구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제17권(65호-68호)
2018.12.19 19:12

68호/신작시/오석륜/아름다운 파업 외 1편

조회 수 77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신작시


오석륜



아름다운 파업 외 1편


밤새 떨어진
은행잎이
누워 있던 빗자루를
덮어버렸습니다

그날
아무도
빗자루가
어디 있는지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동행


심한 부상을 당하고 제때 먹지도 못하여
무리를 따라가지 못하는
새끼 사자가 절뚝거리고 있다.
이제 곧 그의 죽음이
텔레비전 화면을 가득 채울 것이라는
예감으로 다가오고 있을 때,
형제인 듯한 또 다른 새끼 사자 한 마리가
가던 길을 멈추고 한참동안
그를 기다려준다.

살아남을 자만 데리고 가겠다는
어미 사자의 판단력도 허물어졌는지 
그의 가족과 더불어
그를 기다려주는 동안
죽음의 피를 보지 않았다는 안도감으로 물드는
아프리카의 노을,
대초원을 붉게 달구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이 내용물의 저작권은 리토피아와 필자들에게 있습니다 백탄 2004.04.05 74646
3218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김도향/작약꽃 피우기 외 1편 백탄 2019.02.18 537
3217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김성진/일방통행 외 1편 백탄 2019.02.18 373
3216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권현지/루나Luna 외 1편 백탄 2019.02.18 449
3215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권현지/루나Luna 외 1편 백탄 2019.02.18 378
3214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김청수/금대암 전나무* 외 1편 백탄 2019.02.18 449
3213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정선희/엿 같다는 말 외 1편 편집부 2018.12.19 919
3212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구지혜/저물녘이 더 붉다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59
3211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하기정/종이배의 기분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04
3210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박신규/지독한 사랑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90
3209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 김미연/자전거 보관소 외 1편 편집부 2018.12.19 3002
3208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최영준/네모진 세상 외 1편 편집부 2018.12.19 797
»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오석륜/아름다운 파업 외 1편 편집부 2018.12.19 773
3206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서대선/술래잡기 외 1편 편집부 2018.12.19 759
3205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김지요/눈물병*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02
3204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박수빈/꽃무릇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21
3203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최정란/상추도둑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43
3202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차주일/낭만 외 1편 편집부 2018.12.19 2684
3201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오창렬/똥꽃 외 1편 편집부 2018.12.19 862
3200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황규관/어린 은행나무 외 1편 편집부 2018.12.19 791
3199 제17권(65호-68호) 68호/신작시/전윤호/숭의전 외 1편 편집부 2018.12.19 792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184 Next
/ 184